메뉴 건너뛰기

2018.03.08 15:54

상담후기입니다.

조회 수 273 추천 수 0 댓글 1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

큰 산 너머 마을이 있습니다.

나는 마을에 가기 위해 늘 땅굴을 이용했습니다.

땅굴을 만든이의 비위를 잘 맞춥니다.

마을에 도착했는데도 땅굴을 만든이에게 여전히 큰소리 치지 못합니다.

 

 

이젠 알았습니다.

풀숲을 헤치고 나무를 올라타고

노래부르고 춤추고 산딸기를 따 먹고

삐삐 마냥 말괄량이 짓을 해도

산 너머 마을에 갈 수 있다는 걸

 

 

그렇다고 내가 땅굴을 안갈까요

나 혼자서도 갈 수 있다는 자신이 있으니

땅굴을 가더라도 땅굴을 만든이에게 기죽을 일이 없지요.

 

 

?
  • ?
   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8.03.09 15:16
    그러네요.
    길은 믾은데.
    꼭 그길로 가야만할 것 같은 두려움이 우리를 심리적 거지로 만들고, 구걸하게 했군요.
    어른들 하시던 말씀, "동냥밥은 먹어도 먹어도 허기가 진다"고.
    뭘 먹든, 적게 먹든 많이 먹던, 자신의 심리적 허기는 자신이 채워가기로.

    키마왕님~
    이제 시인의 반열에!
    늘 반갑고 고맙습니다~^^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
26 리앤리 심리상담 후기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20.06.26
25 '그게 나인걸' ... 나를 그대로 지켜봐주기가 조금씩 되어 갑니다.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20.05.05
24 나를 나로 볼 수 있는 경험이-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9.12.06
23 혼자 있을 때면 목이 죄어왔었는데. . . 어느새 나았습니다.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9.10.08
22 나누고 싶은 상담 후기 -십수년을 괴롭게 지옥처럼 살았습니다. 1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9.10.08
21 최**님께서 스승의 날에 보내주신 메일입니다.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9.05.20
20 [김** 상담후기] 2개월만에 머리가 맑아졌습니다 1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9.02.06
19 오로라님의 상담 후기입니다 - 생각의 틀 1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8.11.22
18 now alive님의 상담후기입니다. 1 리앤리심리상담센터 2018.08.28
17 내가 살아 있는 이순간이 소중하게 느껴지는 요즘입니다. 1 홍** 2018.07.24
16 잃어버린 '나'를 찾아가는 시간 1 stella 2018.05.13
» 상담후기입니다. 1 키마왕 2018.03.08
14 나는 지금 제대로 가고 있다. 1 마리포사 2018.02.24
13 상담후기입니다 1 키마왕 2018.02.21
12 상담을 마치고(자기연민) 1 하이패스 2018.01.18
11 30대. 인생이 불행하다 느끼던 어느날. 1 bn 2018.01.11
10 상담을 마치고.... 1 하이패스 2018.01.10
9 소소한 후기입니다-잘지냅니다 1 키마왕 2017.09.20
8 상담 후기 1 바질리아 2017.08.29
7 상담은 참으로 소중한 경험입니다. 1 수니 2017.08.29
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
/ 2